조회 수 2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가정교회는 ‘교회’이기 때문에 매주간 모여야 합니다. 그러기 때문에 부담을 느끼기 쉽습니다. 그러나 나눔의 시간만

잘 운영되면 매주간 모이는 것은 문제가 되지 않습니다. 인간에게는 자기표현의 욕구가 있습니다. 한국에서 직장 남성

들이 일이 끝난 후에 술집을 찾는 것은 술이 좋아서이기도 하겠지만 하루 종일 쌓였던 욕구 불만을 말로 풀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기 때문입니다. 한국에서 여성들이 계모임을 갖는 것도 계를 핑계 삼아 모여 가사 돌보며 쌓인 스트

레스를 풀 수 있다면 매주간 모이는 것을 마다 않을 것입니다. 자기표현의 기회가 주어질 뿐 아니라 목장 기도로 인하

여 개인의 문제가 해결된다면 매주간 만나는 것을 오히려 원할 것입니다. 그러므로 목장 모임은 자기표현의 욕구를 충

족시켜주어야 합니다.

 

신앙생활을 오래 했거나 성경공부를 많이 한 목자가 인도하는 목장이 간혹 부흥하지 못하는 이유는 목장 식구들에게

자기표현의 기회를 주지 않고 가르치려하기 때문입니다. 목장모임은 가르치는 곳이 아니라 서로의 삶을 나누는 곳입

니다. 그러므로 목장 식구는 묻고 목자는 대답을 주는 식으로 모임이 진행되어서는 안됩니다. 상투적인 조언을 주어서

도 안 됩니다. 간증을 해주던지 생각을 정리하는 데에 도움이 될 만한 질문을 해 주어야 합니다.

 

목장모임에서는 정보 교환보다는 감정을 나누는 데에 중점을 두어야 합니다. 스포츠나 정치, 경제에 관한 화제는 식사

시에는 상관이 없지만 나눔의 시간에는 안 됩니다. 인터넷에 들어가면 이제는 웬만한 정보는 다 얻을 수 있습니다. 이

런 정보를 목장모임에서 나눌 필요는 없습니다. 목장모임에서는 감정이 나누어져야 합니다. 모임을 인도하는 분은 정

보 제공이 아니라 감정 표출을 요구하는 질문을 해야 합니다. 예를 들어 ‘어떻게 생각하세요?’보다 ‘어떻게 느끼세

요?’라고 묻는 것입니다.

 

부흥이 안 되는 목장은 나눔의 시간에 정보 교환만 이루어지고 목장 식구들의 자기표현 욕구가 채워지지 않고 있지

않은지 살펴보기 바랍니다. <전 국제가사원장 최영기 목사>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8 10월 20일 21일간 열방과 함께하는 2019 다니엘기도회 오희용 2019.10.20 1
127 10월 13일 은혜로운 예배를 드리기 위한 원칙 오희용 2019.10.12 8
126 10월 6일 VIP전도 이렇게 했더니 잘 되고 있습니다 오희용 2019.10.10 7
125 9월 29일 제 104회 예장합동총회를 다녀와서 Because 2019.09.29 13
124 9월 22일 성경읽기대회를 앞두고 Because 2019.09.22 18
123 9월 15일 추석 명절을 보내며 Because 2019.09.19 16
» 9월 8일 목장 모임이 재밌으려면 Because 2019.09.10 20
121 9월 1일 제 25회 연속심야기도회 Because 2019.09.03 20
120 8월 25일 제 25회 연속심야기도회 asa0001 2019.08.28 17
119 8월 18일 가정교회 삶공부 안내 Because 2019.08.20 24
118 8월 11일 소망있는 우리 다음세대 Because 2019.08.11 38
117 7월 28일 청년회 국내선교 Because 2019.08.08 33
116 8월 4일 중고등부 하기수련회 Because 2019.08.08 26
115 7월 21일 유초등부 여름성경학교 Because 2019.07.21 35
114 7월 14일 유치부 여름성경학교 Because 2019.07.17 30
113 7월 8일 성경애독과 독서대회 Because 2019.07.09 36
112 6월 30일 《천로역정》(天路歷程, Pilgrim Progress) Because 2019.07.02 43
111 6월 23일 바울을 통해 배우는 성경적 기도 Because 2019.06.25 37
110 6월 16일 총신대학교에 이재서 총장이 취임하다 Because 2019.06.18 48
109 6월 9일 자녀는 하나님의 선물입니다 Because 2019.06.12 4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